감천 문화 마을 M.D 손현진

그러고 보면 인물 사진 대부분이 손현진 모델이랑 작업한 것들이네. 

 

Fujifilm X-H1 

XF 56mm F1.2 

 

인물 사진을 찍어본 렌즈 중에서 정말 정말 맘에 들었던 렌즈 중에 하나. 

 

마이크로 포서드 렌즈 중에서는 Nocticron 42.5mm F1.2 

크롭 바디 렌즈 중에서는 XF 56mm F1.2 가 극강이었다. 

 

배경을 완전히 지운다는 건 사진에서 크게 좋은 일은 아니다. 라고 고수들은 말한다. 

사실 나는 고수가 아니라 잘 모른다. 상황 따라 지워야 한다면 지우는게 맞는 거지. 

 

다만 그 상황을 어떻게 인식하는지에 따라 고수와 중수와 하수가 나늬는 거겠지. 그런 급나누기도 크게 의미 있어 보이진 않지만.. 

어째거나 1.2 에 놓고 그냥 누르면 배경이 알맞게 정리가 된다는 점에서 42.5mm 나 56mm 나 내게는 정말 괜찮은 렌즈였다. 

 

이번에 주문한 Sigma 85mm F1.4 dn dn 렌즈도 이정도로 잘 작동되길 빈다. 

렌즈에 왜곡이 있다고 하니 걱정이 되긴 하지만 카메라 바디에 왜곡 보정을 켜고 찍어야 할 모양이다. 

 

이 날 이기대를 갔다가 바람이 너무 불어 감천 문화 마을로 이동해서 촬영회를 했던 날이구나. 

 

감천 문화 마을에 대한 인식이 완전히 바꼈던 날이었다. 

 

꼭 꼭 여기도 다시 가보자. 

 

본 블로그의 저작물의 재배포, 재편집, 무단도용, 수정과 무단 펌, 무단 다운 등을 엄중히 금하며, 

저작권 있는 자료로서 적발시 법적  대응 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. 

Copyright 2021. Lee all rights reserved. 

'찰칵찰칵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인물] M.D 김미나 at 스튜디오 나들목  (0) 2021.01.28
감천 문화 마을 M.D 손현진  (0) 2021.01.18
광각은 휘어야 제 맛이지.  (0) 2021.01.18
간절곶  (0) 2021.01.18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